소나무재선충병, 방제 철저로 강원도 우량소나무림 보호 주력
  •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

소나무재선충병, 방제 철저로 강원도 우량소나무림 보호 주력

◦ 매개충인 북방수염하늘소 우화기 전인 3월말까지 피해고사목 집중제거

◦ 항공(헬기·드론) 및 지상예찰을 통한 고사목 예찰, 방제 실시

원도는 올해 소나무재선충병 피해확산 차단을 위하여 39억원의 예산투입해 1,495ha에 대한 지상·무인 항공방제 및 피해목 제거, 예방나무주사 등방제작업을 실시다고 밝혔다.

 

 도 전역을 대상으로 ’20.10월부터 ’21.1월까지 소나무재선충병 피해고사목 항공예찰 조사결과 피해목 989본을 포함한 방제대상목 1,682조사되어 올해 3월말까지 전량 제거하고 감염목 주변 및 선단지, 요 지역 우량소나무림 841ha에 예방나무주사도 실시할 계획이다.

 

 

image01.png

 

한편, 올해 삼척시 등봉동에서 신규 발생(1.12.)한 소나무재선충병의긴급방제를 하여, 지난 114일 산림청, 국립산림과학, 강원도, 삼척시, 동해, 동부지방산림청, 삼척국유림관리소, 한국임업진흥원 등 관련기관이 참여한 소나무재선충병 현장대책회의를 열어 긴급방제 체계를 구축하는 동시에,

 

 감염목을 중심으로 2km이내를 소나무반출금지구역(5,130ha<삼척시 23,216ha, 동해시 1개동 1,914ha>)으로 지정·고시하고, 산림청에 긴급방제비로 국비 187백만원을지원요청 하였으며, 감염목 및 감염 우려목 제거(126)2월 말까지, 예방나무주사(24ha) 등 예방사업은3월 말까지 완료할 계획이.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